서울어린리대공원, 400개 우산으로 만든 트리 보러가자!
서울어린리대공원, 400개 우산으로 만든 트리 보러가자!
  • 코리아매니페스토매거진
  • 승인 2018.12.21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400여 개로 이루어진 우산트리 조성
트리허그, 소망달기 참여 프로그램, 뮤지컬 무료공연까지 즐길거리도 풍성
우산트리
우산트리

 

서울시설공단은 광진구 능동 서울어린이대공원에서 크리스마스를 맞이해 22일부터 ‘서울어린이대공원 겨울축제’를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공단은 서울어린이대공원 정문 옆 잔디밭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초록색 및 빨간색 우산 400여 개로 이루어진 트리를 설치했다. 우산에는 조명도 설치돼 야간에 더욱 아름다운 모습이 연출될 예정이다. 400여개의 트리는 어린이대공원을 찾는 방문객들의 포토존으로서 내년 2월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둥근 우산의 형태는 모든 어린이들을 감싸 안을 수 있는 포용력을, 우산을 받치고 있는 우산대는 언제 어디서나 어린이들을 지지한다는 의미를 나타낸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국내외 아동복지사업, 애드보커시, 모급사업, 연구조사 등을 폭넓게 실시하고 있는 글로벌 아동복지전문기관이며, 현재 국내·외 아동 연간 약 100만명에게 직·간접적으로 도움을 주며 그들의 미래를 열어가는 일을 하고 있다.

또한, 서울어린이대공원 정문 및 후문 가로수길에는 ‘별똥별 조명’이, 식물원과 동화연못에는 크리스마스 트리가 설치돼 내년 2월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한편, ‘트리허그 프로젝트’와 ‘소망나무행사’ 등 어린이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22일부터 이틀간 진행된다. 이밖에 크리스마스 기념 캐릭터 뮤지컬 무료공연도 12월 25일 ‘숲속의 무대’ 인근에서 13시부터 3회 선보인다.
12월 22일, 23일 양일간 나무를 안아줌으로써 세상을 안아주는 의미의 ‘트리허그 프로젝트’와 어린이들의 꿈과 희망을 나무에 걸어보는 ‘소망나무행사’, ‘폴라로이드 사진증정’, ‘뜨개꽃 브로치 나눔행사’가 모두 무료로 진행된다.

우산트리
우산트리

 

캐릭터 뮤지컬 무료공연은 숲속의무대 뒤편에서 12월 25일 13시부터 1시간 단위로 시작되며 크리스마스 뮤지컬 ‘꼬마산타 라라의 선물 여행’ 2회, 환경교육 뮤지컬 ‘초록별 요정의 환경지키기 대작전’ 1회로 총 3회 공연한다.
     * 12월 25일 13시 : 꼬마산타 라라의 선물여행
     * 12월 25일 14시 : 초록별 요정의 환경지키기 대작전
     * 12월 25일 15시 : 꼬마산타 라라의 선물여행

서울시설공단 이지윤 이사장은 “크리스마스와 연말연시를 앞두고 서울어린이대공원에서 다양한 볼거리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께 사랑받는 서울어린이대공원을 만들어 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성동구 한림말길 33, 1층(옥수동)
  • 대표전화 : 02-2282-7717
  • 팩스 : 02-2282-774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지환
  • 법인명 : 케이엠 매거진
  • 제호 : 코리아매니페스토매거진
  • 등록번호 : 성동 라 00113
  • 등록일 : 2007-05-09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정지환
  • 편집인 : 이광재
  • 코리아매니페스토매거진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코리아매니페스토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biotec@naver.com
ND소프트